logo

ALLPOT CO KR BLOG HOME

전체보기
건강
동물
식물
음악
일상

급 성장 중인 몬스테라 물주기 물꽂이


날씨가 더워지니까 요즘은 해가 좋아서 몬스테라 성장세가 무서울 정도이다. 벌써 화분 속에 가득한 뿌리부터 무서울 정도로 자라는 공중 뿌리까지~ 제법 무거워져서 이제는 물주기도 지친다 ㅠㅠ 그리고 처음 수태봉 위치를 잘못 잡아서 자유분방하게 자라는 공중뿌리 정리하는 것도 갑자기 하려니 손이 은근히 많이 간다. 겨울에는 실내에 두고 2주에서 한 달 사이에 생각날 때 잎이 말려갈 때나 한 번씩 줬는데 이제는 거의 주 1회씩 주고 있다. 흙 배합을 할 때 물 빠짐이 너무 좋게 해놓아서 그런지 너무 금방 마른다. 더 자르거나 화분을 더 큰 곳으로 옮기기는 부담스러워서 이대로 더 크지 않게 키우려고 생각 중!

몬스테라 알보 하프문

몬스테라 키우면서 예쁜 하프문을 처음 봤을 때는 너무 신기하고 좋았는데 역시나 이번 신엽은 고스트다 ㅠ 하프문으로 나왔을 때부터 어느 정도 예상은 했었지만~ 관상용으로 보기엔 참 좋은데… 참고로 몬스테라 무늬 종을 키울 때 고스트 잎에 대한 고민이 많았는데 순수 고스트만 나온 줄기는 정말 답이 없었다. 신엽이 나면 기존 잎은 죽고 또 신엽 나면 죽고를 반복함… 체력 닿는 데까지 열심히 화분을 나르고 몬스테라 물주기를 시작했다 바닥까지 시원하게 적시고 적당히 물이 빠진 후에 다시 옮겨주고~ 또 오늘은 위에 잎이 탄 아이들이 있어서 탑 부분을 잘라서 물꽂이도 해주었다. 잎 사진을 못 찍었는데 절반 부분은 과습인지 흰 지분은 다 말라버렸음…

몬스테라 물꽂이

뿌리가 생각보다 길게 나와 있는데 아직 잔뿌리가 나지 않아서 바로 흙에 식재하기 부담스러워서 한 달 정도 물꽂이로 뿌리를 더 발달시킬 예정이다. 별로 한 것도 없는데 시간은 참 잘 간다~ ㅠㅠ 몬스테라 물주기 하고 줄기 자르고 욕실 정리하고 하니 벌써 하루가 다 지나간 기분~ 미리 심을 화분이며 상토까지 준비를 다 해놔야겠다. 이거 또 막상 하려면 이것도 일이 되어버린다! 날씨 조금 풀렸다고 갑자기 빠르게 성장하는 몬스테라 역시 이름값 하는구나… 코로나 때 식테크 열풍이 한창일 때 엄청난 몸값을 자랑했던 아이지만 확실히 성장하는 거 보면 이렇게 빠르게 가격이 떨어지는 이유 또한 금방 이해가되었다. 비료따위 안 줘도 건강하게 자라는 아이 그리고 정말 폭풍성장!

작성일 : 2024년 4월 29일 오후 4:55